문재인
5 months ago
초등 6학년 어린이가 퇴임 인사와 함께 아빠가 쓴 책이라며 보내왔습니다. 취임 때도 편지를 보냈었고, 작가가 꿈이라고 하네요. 소년은 아끼는 해리포터 엽서 2장을 이어 붙인 편지에 어른스럽게 “대통령님 이제는 한시름 내려놓으세요”라고 썼습니다. 정시윤 어린이, 고마워요.

There are no translations.

Translate in English.

Comments 0
العربية Burmese 中文(廣東話) 中文(简体) 中文(繁體) hrvatski jezik Čeština Nederlands English English(British) suomi Français français(canadien) Deutsch ελληνικά עברית हिन्दी, हिंदी magyar Indonesia Italiano 日本語 ខ្មែរ, ខេមរភាសា, ភាសាខ្មែរ 한국어 Bahasa Melayu فارسی Polski Português Português(Brasil) limba română, limba moldovenească Русский slovenčina, slovenský jazyk Español Español(Latinoamérica) Kiswahili Svenska Tagalog ไทย Türkçe українська мова O'zbek, Ўзбек, أۇزبېك‎ Tiếng Việt